2012년 07월 08일 (일)

신사의 품격 제 14회 紳士的品格 第14集

 紳士-14-6-1

서이수 徐伊秀:

내가 갈게요. 기다리는 시간이 지옥 같을 것 같으니까.

我去吧 因為等待的時間如同地獄

紳士-14-6-2 

서이수 徐伊秀:

왜 연락 안 했어요?

為何沒有聯絡?

내가 자존심도 없이 진화를 몇 번을 했는데.

我都沒自尊心的打了好幾次的電話呢

 

김도진 金道鎮: 

내가 지금부터 할 얘기들 대해 미안해요.

我對我現在開始要說的話 對不起

나랑 살자는 말 취소할게요.

和我ㄧ起生活的話 取消

행복할 거란 약속도 취소할게요.

會讓你幸福的約定 取消

서이수가 버리기 전에 먼저 버리지 않겠다는 약속도 못 지켜요.

徐伊秀先拋棄我之前 不會拋棄他的約定也 取消

나는 그냥 나쁜 새끼니까 가능하면 잊어요.

我只是個壞傢伙 所以可以的話 就忘了吧

 끼畜牲、東西、崽子、利息;  가능하다可能

 紳士-14-6-3

서이수 徐伊秀:

김도진 씨 아들이에요?

是金道鎮的兒子嗎?

 

김도진 金道鎮:

네, 한 여자를 평생 사랑할 자신이 없는 게 아니라 자격이 없던 거였어요.

對, 不是沒有一輩子愛一各女人的自信 是沒有資格

살면서 겸손하지 않았던 벌.

是活著沒有謙虛的懲罰  겸손하다 謙虛; 벌 懲罰

그래서 누군가를 울렸던 벌.

讓別人哭的懲罰  울리다 讓人哭

누군가를 상처준 벌.

給別人傷害的懲罰

그 벌을 주나 봐요. 그 아이가.

看來這懲罰 是那孩子 

 紳士-14-6-4

서이수 徐伊秀:

진짜 김도진 씨 아들이에요. 진짜예요.

真的是金道鎮的孩子嗎 真的嗎

 

김도진 金道鎮: 

미안해요.

 

對不起

나는 지금 그 어떤 논리도 없어요.

 

我現在什麼邏輯都沒有

단지 내가 한 행동의 결과만 있을 뿐이죠.

就只是我所做過的行為的結果而已 

그러니까 무슨 수를 쓰든 나 같은 놈 잊어요.

所以不論用什麼方法 像我這樣的傢伙 忘了吧 

紳士-14-6-5

서이수 徐伊秀:

그리고요? 좋은 남자 만날까요? 그럴까요?

是這樣嗎?  去找其他的男人? 是這樣嗎?

 

김도진 金道鎮:

꼭 그러기를 바라요.

希望一定要這樣

紳士-14-6-6  

lilyiling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